로고

MENU
top

구인/구직 글읽기

오늘 밤 12시부터 수도권 노래방·클럽 닫는다…대면 예배도 금지 (물류센터 안닫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선서 작성일20-09-14 01:29 조회400회 댓글0건

본문

오늘(18일) 밤 12시부터 서울·경기·인천 등 수도권에서는 유흥주점·대형학원·뷔페식당 등 방역상 '고위험'으로 분류되는 시설의 영업이 금지됩니다.

또 수도권 소재 종교시설에서는 정규 예배라 하더라도 비대면 방식으로만 허용됩니다.

아울러 박물관과 미술관 등 실내 국공립시설은 폐쇄되고, 실내 50인·실외 100인 이상 모이는 행사도 금지됩니다.

정부가 오늘 발표한 '수도권 방역조치 강화' 조치의 핵심은 코로나19의 확산위험이 높은 '고위험 시설'의 운영을 한시적으로 금지한 것입니다.

현재 고위험시설로 지정된 11개 시설·업종은 문을 닫아야 합니다.

헌팅포차와 감성주점, 유흥주점, 단란주점, 콜라텍, 노래방, 실내집단운동시설, 실내스탠딩공연장, 방문판매업체, 300인 이상 대형학원, 뷔페식당이 이에 해당합니다.

대형 유통물류센터는 고위험시설이지만, 필수 산업시설임을 고려해 정부는 이번 운영 제한 조치에서 제외했습니다.

현재 방역 수위인 거리두기 2단계에서는 원칙적으로 이런 고위험시설의 영업이 제한됩니다.

그러나 정부는 지난 15일 방역 수위 격상을 발표하면서 사회적·경제적 여파를 고려해 이들 시설에 대해 영업 중단 지시를 하지는 않았습니다.

최근 수도권 교회를 중심으로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면서 교회의 정규 예배도 대면 방식으로는 금지됩니다.

정부는 비대면 형태의 예배만 허용하고 그 외 소모임과 활동을 금지합니다.

박물관, 도서관, 미술관 등 실내 국공립시설도 문을 닫습니다. 자격증시험, 박람회 등 실내에서 50인 이상, 실외에서 100인 이상이 집결하는 모임·행사도 원칙적으로 금지됩니다.


http://n.news.naver.com/article/055/0000835561




광고/제휴문의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이메일수집거부

회사명 : 시흥유통관리(주) 대표이사 : 권용만
대표번호 : 02) 808-1522(대)~5 팩스 : 02) 892-5665

(08639)서울시 금천구 시흥대로97, B동 211호(시흥동, 시흥유통상가)

Copyright © 2019 시흥유통관리(주) All Rights Reserved.